조재섭(Cho Jeasup)

0
258

조재섭은 충청남도 태안군 안면읍에서 태어난 주짓수 블랙벨트 3단 지도자로, 팀루츠 코리아의 창립자이자 지도자이다. 35세의 나이에 주짓수를 시작한 그는 자신의 인생을 변화시킨 이 무술을 통해 끈기와 인내를 배웠다. 조재섭은 주짓수를 통해 다양한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브라질에서의 수련 경험을 통해 깊은 이해와 열정을 키웠다. 그는 현재 팀루츠 코리아에서 다수의 국가대표 선수들을 배출하며, 주짓수의 긍정적인 라이프스타일을 전파하는 데 힘쓰고 있다.

조재섭(Cho Jeasup)

  • 성함: 조재섭
  • 출생지 및 생년월일: 충청남도 태안군 안면읍, 1970년 5월 10일
  • 소속 팀(아카데미): 팀루츠 코리아 (팀루츠 작전)
  • 현재 벨트: 블랙벨트 3단
  • 자신의 시그니처 기술(주특기): 암바
  • 계열: 힉슨 그레이시 > 조지 페레이라 > 파울로 귀마레스 > 조재섭

조재섭의 생애

조재섭은 1970년 5월 10일, 충청남도 태안군 안면읍에서 태어났다. 그의 인생을 변화시키는 무술을 만나게 된 것은 35세가 되어서였다. 조재섭은 오래도록 즐길 수 있는 무술을 찾던 중 주짓수에 매료되었고, 이를 통해 자신의 신체적, 정신적 한계를 극복하고자 하는 열망을 키웠다.

2006년, 조재섭은 주짓수에 대한 열정을 더욱 확장시키기 위해 경기 인천 작전동에 팀루츠 아카데미를 설립하였다. 팀루츠 코리아는 주짓수 수련과 교육에 중점을 두며, 다양한 수준의 수련생들을 지도하고 있다. 조재섭의 지도 아래, 팀루츠 코리아는 많은 국가대표 선수들을 배출하며, 한국 주짓수의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조재섭은 브라질을 방문하여 주짓수의 본고장에서 직접 수련을 하는 특별한 경험을 통해, 주짓수에 대한 깊은 이해와 열정을 쌓았다. 이러한 경험은 그가 주짓수 지도자로서의 역량을 키우는 데 중요한 밑거름이 되었다.

그의 지도 방식은 수련자들이 스스로 주짓수의 길을 찾아가도록 안내하는 데 중점을 둔다. 그는 수련생들에게 다양한 방법을 제시하며, 그들이 스스로의 방식으로 주짓수를 이해하고 습득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이는 조재섭이 주짓수에서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스스로의 힘으로 어려움을 견디고 극복하는 능력’을 길러주는 중요한 철학이기도 하다.

조재섭은 주짓수 수련을 통해 어려움을 견뎌내는 힘을 기를 수 있었다고 말한다. 주짓수는 그의 삶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며, 그의 정신력과 신체 능력을 끊임없이 시험하고 발전시키는 도구로 작용해왔다. 그는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다양한 대회에 계속해서 참가하며, 자신의 주짓수 기술과 철학을 널리 알리고 있다.

조재섭은 주짓수 커뮤니티에 대한 기여를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다. 그는 주짓수를 단순한 무술이 아닌 라이프스타일로서, 사람들이 주짓수를 통해 긍정적인 변화를 경험할 수 있도록 알리고자 한다. 이를 위해 그는 주짓수의 긍정적인 면을 알리는 다양한 활동을 계획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주짓수가 더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무술이 되기를 바라고 있다.

조재섭의 지도 아래, 팀루츠 코리아는 앞으로도 많은 국가대표 선수들을 배출하며, 주짓수의 저변 확대에 기여할 것이다. 그의 열정과 헌신은 주짓수 커뮤니티에 큰 영감을 주고 있으며, 그의 인생 이야기는 많은 이들에게 주짓수의 가치를 전달하는 중요한 메시지가 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