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tty Broadhurst, IBJJF Worlds Masters Podium에서 60대에 주짓수 블랙 벨트 수여!

0
425

“초보자에게 늦은 때는 없습니다.”

Betty Broadhurst는 54세가 될 때까지 주짓수 훈련을 시작하지 않았다. 지난 주말 IBJJF Masters Worlds에서 더블 금메달을 획득한 후 11년 간의 수련 끝에 그녀의 지도자인 Diêgo Bispo에게 블랙 벨트를 받았다.

그녀는 인스타그램에 당시의 감정을 게재하였다.

“추하게 우는 모습 속에 행복과 환희만이 있을뿐입니다. 54세에 주짓수를 시작한 후 거의 11년 만에 꿈이 현실이 되었습니다. “

“’추하게 우는 사진’” 속에 행복과 환희뿐” 54세에 주짓수를 시작한 후 거의 11년 만에 꿈이 현실이 되었습니다. 더블 금메달 과 Masters Worlds에서 스승님인 디에고 비스포에게 연단에서 블랙 벨트로 승격되었습니다. 저와 함께하고 다른 사람들에게 영감을 주기 위해 내 이야기를 공유해 준 톰 데블레스와 고든 라이언에게 감사 인사 드립니다!”

베티는 선수들의 장수와 건강을 지원하는 회사인 RollForever의 설립자이다. 아래는 웹 사이트에서 발췌한 내용이다.

“롤 포레버 프로그램에 대한 베티의 목표는 본질적으로 세 가지입니다. 무엇보다도 경쟁을 원하는 노스캐롤라이나 현지의 주짓수 선수들에게 영감을 주고 지원하기 위한 운동입니다. 또한 베티와 롤 포레버는 세계적인 수준의 선수를 그녀와 같은 운동 선수가 쉽게 접근 할 수 없는 영역으로 이끌기 위해 최선을 다합니다. 이것은 좋은 수입원으로 선수 자신을 지원할 뿐만 아닌 주짓수 커뮤니티를 확장하고 방문 기회가 없을 수도 있는 실무자에게 세계적인 수준의 선수를 소개하기 때문에 캘리포니아 남부나 뉴욕시의 주짓수 성장을 지원하는데 큰 도움이 됩니다. 롤 포레버의 세번째 미션은 지역 선수들에게 더 많은 경쟁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이전에는 한번도 없었던 지역으로 더 많은 대회를 개최하는 것입니다.

지금 주짓수를 수련중이라면 찬사를 보냅니다. 그렇지 않고 아직 고려중이라면 망설이지 마세요. 주변 학원에 방문해서 여행을 시작하세요. 떡갈나무를 심기 가장 좋은 시기는 20년 전입니다. 인생 두번째 최고의 순간은 오늘입니다. 지금 시작하고 영원히 롤링합시다.”

브로드허스트의 오랜 친구이자 지지자인 톰 데블레스는 자시의 SNS에 그녀의 업적을 인정했다.

“저는 아주 특별한 여성이 블랙벨트를 받을 것을 축하하기 위해 잠시 시간을 보내고 싶습니다. 몇년 전 세미나에서 그녀를 만났습니다.

그녀는 주짓수를 사랑하는 60대 여성이였습니다. 그녀는 경쟁했고 노력했지만 부족했다. 하지만 주짓수에 대한 사랑을 결코 잃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지난 주말에 그녀는 자신의 부문에서 두 개의 금메달을 수여했습니다.

그녀는 정말 놀라운 사람입니다.”